빅뱅 책, 각계 명사 추천 쇄도…한달만에 30만부 판매


그룹 빅뱅의 책 '세상에 너를 소리쳐!'에 재계, 문학계, 종교계 등 각계 명사들의 추천이 줄을 잇고 있다.

소설가 이외수가 자신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빅뱅의 책을 소개하며 멤버들의 노력을 높이 평가한 데 이어 최근 삼성 SDS와 삼성네트웍스의 공동 대표인 김인 사장이 '세상에 너를 소리쳐!'를 보직간부 300명에게 선물을 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김 사장은 최근 열린 전사 전략회의에서 "현재 경제 위기는 전시(戰時) 상황"이라며 "평상시와 같은 생각이나 행동으로 대응하면 살아남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현장에서 직접 간부들에게 빅뱅의 책을 '전쟁 지침서'로 선물하며 "일에 미치고, 자신의 한계를 한번 넘어서보라"고 독려했다.

김 사장이 경제 불황으로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 직장인들에게 빅뱅 책을 추천한 이유는 숱한 역경과 실패, 좌절에도 결코 꿈을 향한 질주를 멈추지 않았던 젊은이들의 열정과 패기를 높이 샀기 때문이라는 것.

김인 사장은 "빅뱅은 끝없는 좌절과 실패에도 가수를 향한 열정 하나만으로 슈퍼스타가 됐다"며 그들의 도전의식을 배울 것을 조언하기도 했다.

또 한기호 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 소장 역시 "수십만 달러의 선인세를 주고 줄줄이 들여온 그 어떤 외국의 자기계발서보다 더 많은 감동을 안겨준 책"이라며 "그 어느 세대보다 험난한 세월을 살아가는 지금의 10대들에게 꿈과 희망을 충분히 안겨줄 것"이라고 극찬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장균 목사는 최근 청년예배시간에 "빅뱅이 흘린 땀과 시간과 열정, 그리고 한 순간도 방심하지 않고 연습하고 연습한 결과가 오늘의 빅뱅을 만들었다. 이 책을 통해 모든 청소년들이 빅뱅을 거울삼아 도전하고 질주하는 삶을 살아가기를 바란다"며 빅뱅의 책을 직접 소개하기도 했다.

이 같은 각계각층의 관심에 '세상에 너를 소리쳐!'는 출간 이후 3주가 넘도록 전국서점 베스트셀러 집계에서 1위를 차지하고 출간 한달 만에 판매부수가 30만 부에 육박하고 있다.

빅뱅의 '세상에 너를 소리쳐!'는 빅뱅 멤버들이 꿈과 도전의 메시지를 담은 책으로 멤버들 각자가 꿈을 향해 달려가는 과정에서 겪은 좌절과 역경, 도전과 노력의 이야기를 솔직담백하게 풀어내 인기를 끌고 있다.

유숙기자 rere@joynews24.com, 사진 박영태기자 ds3fa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