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성민 25점' 현대캐피탈, 20승 고지 선착

[현대캐피탈 3-1 우리카드]4연패 우리카드…멀어지는 봄배구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현대캐피탈이 V리그 남녀 13개팀 중에서 올 시즌 20승 고지에 가장 먼저 올랐다.

현대캐피탈은 13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2017-18시즌 도드람 V리그 우리카드와 홈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5-20 25-20 20-25 25-19)로 이겼다.

현대캐피탈은 20승 9패 승점63이 되며 남자부 1위 자리를 굳게 지켰다. 반면 우리카드는 4연패를 당하면서 승점 추가에 실패했다. 11승 19패 승점37로 여전히 6위에 머물렀다. 봄배구 진출 가능성이 점점 희박해지고 있다.

현대캐피탈은 토종 거포 문성민이 팀내 가장 많은 25점을 올리며 활약했다. 그는 후위공격 9개·블로킹 3개·서브에이스 2개를 보탰다. 서브 득점 하나만 더했다면 트리플크라운도 달성할 수 있었다.

안드레아스(그리스)가 19점을 올리며 뒤를 잘 받쳤다. 미들 블로커(센터)인 신영석과 차영석은 14점에 4블로킹을 합작했고 박주형도 9점을 올리며 힘을 보탰다.

우리카드는 주포 파다르(헝가리)가 두팀 합쳐 가장 많은 28점을 올렸고 최홍석이 12점 김정환이 9점을 각각 기록하며 분전했으나 연패를 끊지 못했다.

현대캐피탈은 1, 2세트를 연달아 가져오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그러나 3세트에서는 우리카드가 힘을 내며 한 세트를 따라 붙었다.

그러나 현대캐피탈은 더이상 추격의 빌미를 제공하지 않았다. 4세트 초반 문성민의 서브에이스를 시작으로 연속 득점에 성공했고 8-3까지 리드하며 일찌감치 흐름을 가져왔다.

세트 중반에도 상승세는 이어졌다. 안드레아스와 문성민의 좌우쌍포가 번갈아 터지며 18-11까지 앞서며 승기를 잡았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