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당 96경기…퓨처스리그, 4월3일 '플레이볼'

총 576경기 대장정…12개팀 '미래 향한 구슬땀'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올 시즌 퓨처스리그는 변함없이 따듯한 봄바람과 함께 출발한다.

KBO는 13일 2018 KBO 퓨처스리그 경기일정을 확정·발표했다.

팀당 96경기 총 576경기가 펼쳐진다. 개막은 4월3일이며 지난해와 동일하게 북부리그(경찰·SK·화성·고양·LG·두산), 남부리그(상무·KIA·kt·한화·삼성·롯데)로 치러진다.

동일리그 팀간 12차전(홈 6, 원정 6경기), 인터리그 팀간 6차전(홈 3, 원정 3경기)씩 경기가 예정돼 있다.

플레이볼 선언은 오후1시이며 혹서기인 7월과 8월에는 오후 4시에 경기가 열린다. ㄷ다만 혹서기에 선수들의 체력 보호와 야간 경기 적응을 위해 퓨처스 서머리그(이하 서머리그) 기간에는 KBO 정규시즌 경기개시시간에 준해 평일 오후 6시30분, 주말 오후 6시에 경기가 시작된다. 9월1일(토)은 오후 5시, 2일(일)은 오후 2시에 열린다.

특히, 지난 시즌 처음으로 진행한 서머리그는 2017시즌 72경기에서 올 시즌 120경기로 경기 수가 대폭 늘어났다.

1차 서머리그 기간은 휴식일인 목요일을 제외하고 7월23일(월)부터 8월12일(일)까지다. 경기 장소는 KBO리그 구장(사직·광주·대구·마산 이상 6경기, 총 24경기), 퓨처스 구장(이천·서산·문경 이상 6경기, 총 18경기), 중립 구장(춘천 18경기, 군산·기장 이상 6경기, 총 30경기)이다.

2차 서머리그 경기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출전으로 KBO 정규시즌이 중단되는 기간인 8월21일(화)부터 9월2일(일)까지 편성돼 잠실 12경기, 문학, 사직, 수원, 대전 6경기, 광주, 대구, 고척, 마산 3경기 등 총 48경기가 KBO 리그 구장에서 열린다.

KBO 퓨처스 올스타전 휴식기간은 7월12일(목)부터 7월15일(일)까지 나흘간이며, 취소경기 재편성 예비일은 7월3일(화)~7월11일(수), 7월17일(화)~7월22일(일), 8월14일(화)~8월19일(일)이다.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