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차이나는 클라스'로 첫 교양 프로 출연

"건축가 조정구 대표와 문답 나누고 싶었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배우 구혜선이 '차이나는 클라스'에 출연한다.

10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건축가 조정구 대표가 출연해 '동네가 사라지면 사람도 사라진다'를 주제로 도시 재생과 건축학에 대한 문답을 나눈다.

이 녹화에는 게스트로 배우 구혜선이 등장했다. 연기뿐만 아니라 그림, 작사·작곡, 영화 연출 등에도 두각을 보이는 연예계 대표 아트테이너로 알려져 있는 구혜선은 데뷔 15년 만에 처음으로 교양프로그램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가 바로 강연자 조정구 대표와 문답을 나누고 싶어서라고 밝혔다.

이날 구혜선은 "6평짜리 미니 하우스를 직접 설계하고 있다"며 자신의 직접 만든 설계도와 모형을 챙겨 와 눈길을 끌었다.

또한 집을 지을 때 가장 중요한 것으로 가족과 마당을 꼽으며 "내 가정, 내 행복을 공유할 수 있는 마당 같은 공간이 있는 것이 한옥의 의미가 아닐까 싶다"고 밝혔다. 이에 홍진경은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굉장히 어른스럽다"며 감탄해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차이나는 클라스'는 매주 수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