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야구 
[톱뉴스]
'7승' 함덕주 "공격적인 투구가 주효했다"
"팀 승리 보탬 돼 기뻐"…"양의지 볼배합이 좋았다"
2017년 08월 12일 오후 21:3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두산 베어스 좌완투수 함덕주가 완벽한 투구로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함덕주는 1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 선발등판해 6이닝 5피안타 2볼넷 6탈삼진으로 호투했다. 함덕주의 활약 속에 두산은 NC를 3-0으로 제압했다.

출발은 불안했다. 1회초 1사 후 박민우에게 우중간을 가르는 2루타를 맞으면서 1사 2루의 위기에 놓였다. 하지만 나성범과 스크럭스를 연달아 범타 처리하면서 실점 없이 1회를 마쳤다.



함덕주는 2회초에도 1사 2.3루의 위기에 놓였지만 흔들리지 않았다. 김태군을 삼진으로 돌려세운 뒤 이종욱을 내야 땅볼로 잡아내면서 점수를 허락하지 않았다.

초반 위기를 넘긴 함덕주는 호투를 이어갔다. 3회부터 6회까지 NC 타선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두산이 3-0으로 앞선 7회초 승리투수 요건을 갖춘 상태에서 팀 동료 김명신에게 마운드를 넘기고 이날 등판을 마쳤다. 투구수는 83개로 여유가 있었지만 왼손 중지에 물집이 잡히면서 예상보다 빠르게 투수교체가 이뤄졌다.

함덕주는 이날 경기 후 "중요한 경기에서 6이닝 무실점으로 팀 승리에 보탬이 된 것 같아 기쁘다"며 "공격적으로 빠른 승부를 펼친 게 주효한 것 같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이어 "(양)의지 형이 좋은 공과 안 좋은 공을 빠르게 파악해 효과적인 볼배합을 해준 덕분에 좋은 투구를 펼칠 수 있었다"고 동료를 향한 고마움을 나타냈다.

함덕주는 또 손가락 물집으로 인한 교체에 대해서는 "물집으로 7회에 마운드에 오르지 못해 아쉽기는 했다"면서도 "안 좋은 상황에서 계속 던지는 것보다 빠르게 내려가는 게 더 낫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김태형 두산 감독도 경기 후 "함덕주가 자신의 역할을 훌륭하게 수행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잠실=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개그콘서트', 시청률 꿈틀…기적의 역전극 시작..
'택시운전사', 천만 감사 무대인사…흥행 주역..
'소사이어티 게임2', 첫방송 120분 파격편성
백승호, 스페인 잔류…프리메라리가 지로나 이적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윤선훈] 비정규직 기준, 명확한 정의..
[김문기] 스마트폰, 100만원 '고지전'
[김양수]연기돌 파격 발탁, 누구를 위..
[정병근]아리아나 그란데, '무성의' 오..
[성지은] 빛 좋은 개살구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