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톱뉴스]
하이라이트 동운X두준X기광, tvN 둘째아들의 꿈 이뤄질까
두준 '집밥3' '편의점', 기광 '공조7', 동운 '숲으로' 합류
2017년 03월 17일 오후 12:1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새 출발을 알린 그룹 하이라이트의 활약이 뜨겁다. 특히 손동운, 윤두준, 이기광 등 절반 이상의 멤버들이 CJ E&M 새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전방위적 활약에 나섰다.

현재 윤두준은 월, 화요일 예능에 출연하며, 이기광은 이번주 부터 일요일 밤에 출격한다. 손동운은 내달부터 매주 수요일 시청자들을 만난다.

먼저 앞서 나간건 윤두준이다. tvN '집밥 백선생 시즌3'와 tvN '편의점을 털어라'에 함께 출연 중이다. '먹방 아이돌'이라는 수식어답게 쿡방 프로그램을 섭렵했다.



'집밥 백선생3'는 '한 번 배워 평생 써먹는 집밥의 기술'을 모토로, 고물가 시대에 싸고 구하기 쉬운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생활 초밀착형 레시피들을 선보이는 프로그램. 윤두준은 '백주부' 백종원의 가르침 아래 양세형, 남상미, 이규한과 함께 요리 수업을 듣고 있다. 매주 화요일 오후 9시40분 방송.

지난 13일 첫 방송된 '편의점을 털어라'는 다양한 편의점 음식을 조합해 만든 신기한 '꿀 조합 레시피'를 대 공개하는 대한민국 최초의 편의점 레시피 프로그램. 윤두준은 이수근과 함께 공동 MC를 맡는다. 매주 월요일 오후 9시40분 방송된다.

다음 타자는 이기광이다. 그간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예능감을 드러낸 바 있는 이기광은 '예능 대선배'들과 맞붙는다.

오는 26일 첫 방송되는 tvN '공조7'은 대한민국 최고의 콤비 자리를 두고 벌이는 강제 브로맨스 배틀. 예능계 대부 이경규를 시작으로 '호통개그 일인자' 박명수, '독설로 무장한 현실적 캐릭터' 김구라, '촌철살인 입담' 서장훈, 4차원 캐릭터 은지원, 예능 대세 권혁수가 출연한다.

순수열정의 혈기왕성 예능돌 이기광은 호통과 불평이 난무하는 프로그램을 수습하는 진행자로 나설 예정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20분 방송.

마지막 타자는 손동운이다. 내달 5일 첫 방송되는 O tvN '주말엔 숲으로'를 통해 시청자를 만난다.

'주말엔 숲으로'는 도시 생활에 지친 주상욱, 김용만, 손동운이 자연으로 떠나 그곳에서 만난 신자연인(3040 욜로족)과 함께 생활하며 자신만의 '욜로'(YOLO) 라이프스타일을 찾아가는 프로그램. 4월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8시20분 방송된다.

17일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공조7' 제작발표회에서 이기광은 "두준, 동운이 tvN과 O tvN 등에 자주 출연하고 있다"며 "권혁수가 tvN의 아들이라면 우리는 tvN의 두번째 아들 정도가 되길 기대한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케이블의 일주일을 책임질 하이라이트 멤버들의 맹활약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하이라이트는 비스트 윤두준,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이 새롭게 재편한 그룹이다. 20일 첫 번째 미니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뉴스스탠드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100회 '톡투유'가 이뤄낸 '소통'의 기적, '광장'..
김제동, 피하지 않고 답하다…#박근혜 #영창 #폴..
'톡투유' PD "방송 100회, 자리 지켜준 MC 김제..
'톡투유' 김제동 "손석희가 진행해도 재밌었을..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양태훈] 갤럭시S8에 거는 기대
[이성필의 'Feel']러시아에 가도 웃을..
[김다운]대선주자들의 가계부채 해법..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8 평창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