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톱뉴스]
'구가의 서', 이연희-최진혁, 운명적 만남…판타지 로맨스 서막
2013년 04월 08일 오후 23:1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이미영기자] '구가의 서'가 이연희와 최진혁의 운명적 첫 만남을 흥미롭게 그리며 판타지 로맨스 사극의 서막을 열었다.

MBC 월화드라마 '구가의서'는 반인반수로 태어난 최강치가 인간이 되기 위해 좌충우돌 벌이는 스펙터클하고 경쾌한 무협 활극. 8일 첫방송에서는 인간 윤서화(이연희 분)와 지리산 수호령 구월령(최진혁 분)의 운명적 사랑이 그려졌다.



양반집 규수 윤서화는 조관웅(이성재 분)의 모함으로 억울하게 비명횡사한 아버지로 인해 관기로 끌려가게 됐다. 윤서화는 춘화관의 우두머리 기생 천수련(정혜영 분)에게 "난 기생이 되지 않겠다"고 반기를 들었고, 나무에 묶이는 벌을 받았다.

천수련은 서화의 동생을 볼모로 삼아 매질을 했고, 이를 지켜보던 서화는 결국 관기가 되기로 마음을 먹었다. 얄궂게도 아버지를 모함한 조관웅과 초야를 치를 위기에 놓이게 된 서화는 몸종의 도움으로 도망을 쳤다.

기구한 자신의 운명 앞에서 스스로 자결하려던 서화는 지리산 수호신 구월령의 도움으로 죽음의 문턱에서 목숨을 구했다. 윤서화를 지켜보며 안타깝게 여기던 구월령이 인간의 운명에 개입하지 말라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위험에 처한 서화를 도운 것.

첫 눈에 윤서화에 반한 구월령은 "사람이 되고 싶어졌다"고 선언, 서화와의 운명적인 사랑을 예고했다.

두 사람의 사랑은 향후 두 사람 사이에서 태어난 반인반수 최강치(이승기 분)와 인간 담여울(배수지 분)의 사랑으로 이어질 예정으로, 로맨스 전개에 대한 기대감도 높였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드라마 최신뉴스
'펀치' 김아중 "분량 상관없다…한 신만 나와도..
'펀치' 조재현 "男男케미? 김아중 엮을 틈 보고..
'펀치' 김래원 "다른 역보다 힘들고 잠 못자도..
'펀치' 김래원 "시한부 役, 잘생기게 나오는 것..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칼럼/연재
[KISTI의 과학향기]시간 기록은 어떻..
[권혜림]장그래가 되지 못한 장그래..
[김석기]IT업계 지원자를 위한 5가지..
[KISTI의 과학향기]9시 등교가 청소..
[민혜정]콘텐츠 사업에 메스 댄 삼성..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아듀 2014
아듀 20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