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해외연예

  '세기의 살인마' 찰스 맨슨, 83세로 수감 중 자연사
미국 역사상 가장 악명을 떨친 희대의 살인마 찰스 맨슨이 83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미국 연예지 버라이어티는 19일(현지시간) 찰스 맨슨이 종신형으로 복역 중 자연사했다고 보도했다. 캘리포니아 교정재..(2017.11.20 17:08)
  미란다 커♥에반 스피겔, 첫 아이 임신…"플린도 기대"
호주 출신 톱 모델 미란다 커가 임신했다. 15일(현지시간) 연예지 피플은 "미란다 커가 또 한번 엄마가 된다"고 보도했다. 피플은 "미란다 커, 에반 스피겔, 플린 블룸은 새로운 아이가 얼른 그들의 가족..(2017.11.16 11:00)
  케빈 스페이시 성추행 논란→'하우스 오브 카드' 제작 중단
넷플릭스 드라마 '하우스 오브 카드' 촬영이 중단됐다. 1일(우리나라 시간) 미국 연예지 할리우드리포터에 따르면, 주연배우 케빈 스페이시의 성추행 논란으로 '하우스 오브 카드' 촬영은 중단됐다. 이..(2017.11.01 08:41)
  케빈 스페이시, 男성추행 의혹에 커밍아웃 "게이로 살겠다"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할리우드 연기파 배우 케빈 스페이시가 커밍아웃해 충격을 던지고 있다. 30일(우리시간) 케빈 스페이시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앞으로의 삶을 게이로 살아가겠다"라고 밝혔다. 스페이시의 커밍아웃은..(2017.10.30 14:02)
  아무로 나미에, 내년 은퇴 선언 "의미있는 1년 보낼 것"
일본 톱가수 아무로 나미에가 내년 은퇴 선언으로 일본 열도를 충격에 빠트렸다. 아무로 나미에는 지난 20일 자신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데뷔 25주년 소감과 함께 은퇴를 전격 발표했다. 아무로 나미에..(2017.09.21 09:27)
  제이미폭스♥케이티홈즈, 4년 만에 열애 인정…"다정하게 산책"
할리우드 배우 제이미 폭스(49)와 케이티 홈즈(38)가 4년 만에 공식 연인이 됐다. 지난 6일(현지 시간) 야후닷컴은 "제이미 폭스와 케이티 홈즈가 마침내 연인 관계를 공식화했다"고 전했다. 야후닷컴은..(2017.09.08 10:42)
  "보정 그만"…머라이어 캐리 과한 포토샵 구설수
팝가수 머라이어 캐리(47)가 포토샵 구설수에 올랐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야후닷컴은 "팬들은 '머라이어 캐리가 인스타그램에서 사진을 보정하는 것을 그만둬야 한다'고 요청하고 있다"고 보도했다...(2017.08.25 10:25)
  디카프리오 측근 "케이트 윈슬렛과 연인 아냐" 열애설 부인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42) 측이 케이트 윈슬렛(41)과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9일 오전(현지 시간) 미국 연예지 가십콥은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최측근의 입을 빌려 "케이트 윈슬렛과의 열애..(2017.08.11 12:23)
  제니퍼 로렌스, 21살 연상 연인에 애정 "똑똑하고 좋은 아빠"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로렌스(26)가 인터뷰에서 애인 아로노프스키(47) 감독을 칭찬했다. 10일 오전(우리나라 시간) 패션지 보그는 창간 125주년을 맞아 제니퍼 로렌스를 커버 모델로 한 기념호를 선보였..(2017.08.10 12:03)
  린킨파크 보컬 체스터 베닝턴, 숨진채 발견…자살 추정
세계적인 록밴드 린킨파크의 보컬 체스터 베닝턴(41)이 세상을 떠났다. 미국 뉴욕타임스와 TMZ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체스터 베닝턴은 20일 오전 9시(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다...(2017.07.21 08:21)
  미란다 커,억만장자와 재혼…동화같은 결혼사진 공개
호주 출신 톱 모델 미란다 커와 스냅쳇 CEO(최고 경영자) 에반 스피겔의 웨딩 사진이 공개됐다. 17일 오전(우리나라 시간) 미국 연예매체 피플은 미란다 커와 에반 스피겔의 결혼 사진을 공개했다. 앞서..(2017.07.17 10:09)
  '스파이더맨' 앤드류 가필드 "난 육체적 행위 하지 않는 게이"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의 앤드류 가필드(33)가 게이 관련 발언을 해 역풍을 맞았다. 지난 6일(현지 시간) 야후 등 외신에 따르면 앤드류 가필드는 "난 육체적인 행위를 하지 않는 게이"라고 말해 커밍..(2017.07.07 16:40)
[1]
 
2017년11월  2017년10월  2017년09월  2017년08월  2017년07월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김국배]국방부 해킹대응 유감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김동현의 NOW 도쿄]아쉽지만 쓴 보..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