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고두심, KBS 연기대상 공동대상 수상


[이미영기자] 배우 김수현과 고두심이 '2015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공동 대상을 차지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본관에서 전현무, 김소현, 박보검의 진행으로 '2015 K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대상은 '프로듀사'의 김수현과 '부탁해요 엄마'의 고두심에게 돌아갔다. 특히 김수현은 이날 공효진과 베스트커플상, 네티즌 인기상 등을 수상하며 총 3관왕에 올랐다.

김수현은 예능 드라마 '프로듀사'에서 어리바리 순정남 백승찬이었다. 극중 모든 농담을 다큐로 받아들이는 고지식한 예능PD 백승찬 역을 맡은 김수현은 허당끼 가득한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더불어 선배 탁예진(공효진 분)을 향한 한결같은 사랑은 여성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선사했다. 로맨틱코미디에 최적화된 목소리와 눈빛, 코미디도 소화가능한 탄탄한 연기력으로 호평 받았다.

고두심은 올해 KBS에서 혁혁한 공을 세웠다. 월화극 '별난 며느리'와 주말극 '부탁해요 엄마'에 함께 출연하며 클래스 다른 '40년 연기력'의 내공을 선보였다.

이날 대상 후보는 남자 최우수상 후보였던 김상중, 김수현, 소지섭, 장혁, 정재영이 이름을 올렸고, 여자후보에는 고두심, 공효진, 김혜자, 신민아, 채시라와 동일했다. 남녀 최우수상은 '오마이비너스' 소지섭과 '착하지 않은 여자들'의 채시라에게 돌아갔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