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팀, 'KBS연기대상' 안오나 못오나…김수현·차태현 참석

공효진, 아이유 '개인일정' 이유로 불참의사


[김양수기자] 2015년 KBS 드라마 축제에 올해 최고의 흥행작 '프로듀사' 팀이 뭉치는 데 실패했다.

'프로듀사'의 김수현과 차태현이 오늘(3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신관에서 열리는 'KBS 연기대상' 참석을 결정한 가운데 공효진과 아이유는 '개인일정'을 이유로 불참의사를 밝혔다.

'프로듀사'는 예능국 제작진이 만든 예능 드라마로,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동시에 획득하며 큰 인기를 끌었다. 국내를 넘어 해외에도 판매되며 큰 수익을 거둔 KBS 효자 프로그램이다.

'프로듀사'는 연말 시상식을 앞두고 예능으로 볼것인지, 드라마로 나눌 것인지를 두고 고민이 많았던 것이 사실. 'KBS연기대상'에 포함시키는 것으로 최종 결정했지만 마지막까지 출연자들의 시상식 참석여부에 관심이 모였다.

한편, '프로듀사'의 김수현과 차태현은 올해 유력한 대상후보로 꼽힌다. 김수현과 함께 '객주' 장혁, '착하지 않은 여자들' 김혜자, '징비록' 김상중, '부탁해요 엄마' 고두심, '오 마이 비너스' 소지섭 등이 대상 트로피를 놓고 각축을 벌일 전망이다.

'KBS 연기대상'은 2015년의 마지막날인 31일 오후 8시30분 여의도 KBS 별관공개홀에서 전현무, 김소현, 박보검의 사회로 화려한 막을 올린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