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P.6 "걸스데이, 소고기 사주며 데뷔 응원"

"걸스데이처럼 멤버들 케미 좋아…조화로움 보여줄 것"


[이미영기자] 신인 보이그룹 M.A.P6가 걸스데이의 응원을 받았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맵식스( M.A.P6 )는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롯데카드 아트센터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열고 데뷔를 알렸다.

MAP6는 민혁(23 ), 제이준(21), 싸인(21), 썬(20), 제이빈(19) 5인으로 구성됐으며 걸그룹 걸스데이의 소속사에서 야심차게 준비한 남성 아이돌이다. 싸인을 제외한 MAP6의 멤버 4명은 지난 2012년 그룹 에이프린스로 데뷔한 이력이 있으며, 드림티엔터테인먼트가 지난해 이들을 영입했다.

이들은 데뷔 전부터 '걸스데이 남동생'이라는 수식어를 얻어 관심을 모았다.

맵식스는 "걸스데이와 닮은 점이 있다면, 멤버들만의 케미가 있다는 것이다. 걸스데이 선배님들이 사이도 좋고 돈독하다. 그런 점이 닮았다"고 말했다. 이어 "걸스데이선배님들처럼 조화가 좋다. 저희 다섯 명 각각의 색깔도 있지만, 다섯이 합쳐졌을 때 무지개 같은 조화로움으로 우리의 매력을 뽐내겠다"고 덧붙였다.

맵식스는 또 "걸스데이 선배님이 데뷔 전에 연습실에 오셔서 충고도 많이 해주고, 어제 데뷔한다고 소고기도 사줬다"고 걸스데이의 후배 사랑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맵식스는 롤모델을 묻는 질문에 "10년이 지나도 활동하고 있는 신화나 지오디처럼, 국민들이 좋아하는 노래를 부르는 장수그룹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맵식스의 데뷔곡 '스톰'은 임창정, SG위너비 등과 함께 작업한 작곡팀 새벽3시의 작품으로 과거와 현재, 미래의 감성이 공존하는 느낌을 최대한 살리려 노력한 곡이다. 강렬하면서도 서정성이 극대화 된 이곡은 폭풍의 절망 속에서 나를 구원할 것은 오로지 '사랑'이라는 주제를 어둡고 강한 어휘로 표현했지만 언젠가 꼭 한줄기 빛이 자신을 구원하리라는 강한 믿음을 그리고 있다.

한편 MAP6는 데뷔곡 '스톰'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이날 정오 온라인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했으며, SBS MTV '더쇼‘를 통해 첫 데뷔 무대를 갖는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