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11년 축사]구자준 KOVO 총재


안녕하십니까! 한국배구연맹(KOVO) 총재 구자준입니다.

조이뉴스24 창간 11주년을 축하드립니다.

지난 11년간 인터넷 스포츠 미디어를 대표하는 선두주자로 V리그와 함께 해온 조이뉴스24에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팬들의 눈과 귀가 되어 V리그의 생생한 감동을 전달해 주시길 바라며, 20년, 30년 계속해서 인터넷 스포츠 미디어의 선구자 역할을 하는 조이뉴스24가 되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한국배구연맹 총재 구자준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