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크, 스타쉽과 손잡고 4월 국내 컴백

"성공적 亞 활동, 韓서 인기 이을 것"


[이미영기자] 그룹 유니크가 오는 4월 첫 번째 미니앨범으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진다.

지난 8일 소속사 위에화코리아 및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채널에는 유니크의 컴백 포스터가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소속사 측은 "유니크가 성공적인 아시아 활동을 마치고 한국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다. 다양한 모습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니, 유니크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유니크는 4년여의 트레이닝 기간으로 다져진 막강한 실력과 데뷔 이후 한국과 중국 등 아시아의 다양한 국가를 넘나드는 다국적 활동으로 아시아에서 주목 받는 그룹으로 손꼽히게 됐다.

중국에서 열린 'Scream 2015-iQiyi의 밤에서 '2015년 제일 기대 되는 그룹' 및 '텐선트 응용바오 APP의 밤'에서 '올해 제일 잠재력 있는 아시아 그룹' 등을 수상했고, 중국 국민 스포츠브랜드 터보의 모델로 선정되는 등 특히 중국에서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 2015년에는 태국 방콕을 시작으로 아시아 전역을 누비며 세계 각지의 팬들과 직접 만나는 자리를 이어가기도 했다.

한편 유니크는 4월 국내 컴백을 앞두고 마무리 준비에 막판 스퍼트를 올리고 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