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비너스 前 멤버 유아라, 연기자로 새출발

얼반웍스이엔티와 전속 계약…김종국-윤태영-김지영과 한솥밥


[장진리기자] 헬로비너스의 전 멤버 유아라가 배우로 새로운 활동을 시작한다.

헬로비너스 출신 유아라는 최근 얼반웍스이엔티에 새 둥지를 틀고 배우로 새 출발한다.

얼반웍스이엔티 측은 "유아라가 배우 유아라로서 다양한 연기 활동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팬분들을 찾아뵐 것"이라고 밝혔다.

유아라는 헬로비너스 활동과 더불어 MBC '황금무지개' 등을 통해 발랄하고 깜찍한 이미지로 팬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헬로비너스를 떠나 휴식기를 가졌던 유아라는 배우라는 새로운 영역에 도전해 기대를 모은다.

유아라는 얼반웍스이엔티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김지영, 김종국, 남성진, 윤태영, 임성언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한편 얼반웍스이엔티는 유아라 외에도 배우 허태희를 새 식구로 영입했다.

장진리기자 mari@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