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글러브] 정근우, 2루수 독보적 골든글러브


2루수 골든글러브는 역시 정근우(SK)가 차지했다.

정근우는 11일 서울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2009 CJ마구마구 프로야구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총 유효표 341표 중 284표를 얻어 2루수 부문 골든글러브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루수 후보에 오른 안치홍(KIA)은 39표를 얻었고, 신명철(삼성)은 18표에 그쳤다.

이날 시상식에는 정근우가 군사훈련(4주)을 위해 10일 입소한 관계로 정근우의 부친이 대리수상했다.

코엑스=권기범기자 polestar174@joynews24.com 사진 박영태기자 ds3fa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