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서현, '하이킥' 합류...코믹 체육 선생 변신


배우 윤서현이 MBC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에 합류한다.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유쾌한 형사로 활약했던 배우 윤서현이 속편 '지붕뚫고 하이킥'에 중간 투입이 결정됐다.

'거침없이 하이킥'에 출연하며 친분을 이어온 김병욱, 김영기 감독과의 의리로 또 한 번 출연을 결심한 윤서현은 '거침없이 하이킥' 때보다 한층 더 강력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

이순재 황정음 등이 열연하면서 시청률 상승세를 타고 있는 '지붕뚫고 하이킥'은 이번 윤서현의 합류로 더 큰 인기몰이를 기대하고 있다. 윤서현은 코믹한 체육선생님으로 분해 33회 촬영을 마친 상태다.

윤서현 측은 "코믹한 캐릭터에 집중해 예전 '거침없이 하이킥' 때의 명성을 뛰어넘으려 노력할 것"이라며 의욕을 다졌다.

윤서현은 현재 케이블채널 tvN 인기 프로그램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6'에서도 윤과장 역으로 열연중이며 내년 초 방송예정인 SBS 대하사극 '제중원'에도 캐스팅돼 쉴 틈 없는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