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닮은꼴' 이연두, MBC '궁' 출연 포기

 


톱스타 손예진을 닮은 외모로 주목받은 신예 이연두가 MBC 미니시리즈 '궁'의 출연을 포기했다.

이연두의 소속사 관계자는 10일 "드라마 '궁'에 박나인 역으로 캐스팅돼 촬영을 시작했었지만 이전부터 출연하고 있던 KBS '해피선데이'의 '날아라 슛돌이'와 촬영이 겹쳐 부득이하게 도중 하차했다"고 밝혔다.

'궁'과 '날아라 슛돌이'가 모두 지방을 돌며 촬영해야 하기 때문에 도저히 두 프로그램의 촬영 일정을 맞출 수 없었다는 설명이다.

이 관계자는 "결국 두 작품 중 나중에 출연키로 했던 '궁'을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면서 "이연두가 자신을 예쁘게 봐주신 드라마 관계자분들께 죄송하다는 마음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이연두는 현재 지상파와 케이블 TV의 예능 프로그램을 오가며 리포터와 MC로 맹활약 중이다. 소속사 측은 "이연두가 올해에는 꼭 좋은 드라마로 시청자분들을 찾아갈 것"이라고 전했다.
배영은기자 youngeu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