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와얼굴들, 12월 29~31일 마지막 콘서트 개최

마지막 콘서트로 해체 아쉬움 달랜다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마지막 콘서트를 개최하고 팬들의 아쉬움을 달랜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오는 12월 29일부터 31일까지 총 3회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장기하와 얼굴들 마지막 공연 [마무리: 별일 없이 산다]'(이하 '마무리: 별일 없이 산다')를 개최한다.

'마무리: 별일 없이 산다' 티켓은 오는 30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단독으로 오픈된다. 두터운 팬 층과 더불어 매회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관객들을 만족시켰던 장기하와 얼굴들 이기에 뜨거운 티켓팅 전쟁이 펼쳐질 전망이다.

최근 장기하와 얼굴들은 데뷔 10주년 만에 해체를 발표하며 모두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때문에 이번 콘서트는 해체의 아쉬움을 달래주는, 해체 전 장기하와 얼굴들을 온전하게 만나볼 수 있는 마지막 콘서트가 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장기하와 얼굴들 10년의 역사를 다시 한번 되짚어보는 특별한 콘서트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멤버들은 마지막 활동을 마무리 하며 팬들에게 따듯한 연말을 선사하고자 완성도 높은 무대를 위해 매진하고 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