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 알고 싶다' 사법부 재판 거래 의혹의 피해자인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노동자들의 참상 재조명


[조이뉴스24 도철환 기자] 내일(15일) 밤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최근 불거지고 있는 사법부 재판 거래 의혹의 피해자인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노동자들의 참상을 재조명한다.

지난 2012년 5월 24일 대법원 앞에서는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일본 기업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에서 원심 패소 판결을 깨고 일본기업의 배상 책임을 인정하는 취지의 파기환송이 결정됐다.

이는 그간 일본과 한국 법정에서의 잇따른 소송 패소 후에 피해자들이 얻어낸 소중한 결실이었지만, 파기 환송된 재판은 고등법원에서의 승소 이후 2013년 다시 대법원으로 재상고 되었고, 5년이 지난 지금까지 대법원에서는 최종 결론이 나지 않고 있다.

최근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의 사법부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청와대와 '재판 거래'를 시도했다는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

이후 연일 밝혀지는 충격적인 사법 농단의 그늘 뒤에서, 권력자들의 이익을 위해 거래의 대상이 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대한민국 사법부는 왜 국민이 희생당한 강제징용 재판을 그들이 겪은 지옥을 부당 거래한 것일까.

이 모든 것은 오는 15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도철환기자 dod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