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최고의 이혼' 손석구, 마성의 남자로 변신

제작진 "손석구, 기대해도 좋을 것"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손석구가 마성의 남자로 변신한다.

14일 KBS2TV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극본 문정민, 연출 유현기) 제작진은 손석구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결혼·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 드라마 '마더'의 원작자 사카모토 유지가 쓴 또 다른 히트작으로 국내 리메이크 소식이 알려짐과 동시에 화제를 모았다.

손석구는 미대 강사 이장현 역을 맡았다. 가만히 있어도 사람을 끌어당기는 묘한 분위기가 있으며 주변에 여자가 끊이질 않는다. 그는 배우 이엘(진유영 역)과 남들은 이해하지 못하는 독특한 부부 관계를 그리며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공개된 사진 속 손석구는 생각에 잠긴 듯한 모습이다. 무슨 생각을 하는지 속을 알 수 없는 그의 표정, 한없이 깊어 보이는 눈빛 등이 캐릭터의 묘한 매력을 더욱 배가시킨다.

지난해 미국드라마 '센스8 시즌2'로 데뷔한 손석구는 드라마 '마더'에서 악역 연기를 보여주며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지상파 첫 주연작 '최고의 이혼'에서는 악랄한 모습이 아닌, 여자들을 빠져들게 만들 매력적인 남자로 분한다.

제작진은 "이장현 캐릭터는 손석구의 진가가 제대로 빛나는 캐릭터가 될 것이다. 손석구가 대본 속 이장현에게 숨을 불어넣은 듯 이장현의 모습을 표정, 말투, 몸짓 하나하나까지 세심하게 그리고 있다. 기대하셔도 좋다"고 전했다.

한편 '최고의 이혼'은 '브레인' '내 딸 서영이' '착하지 않은 여자들' 등의 유현기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오는 10월8일 첫방송될 예정이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