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숙 절친' 김혜정 "한 번도 얼굴 찌푸린 적 없어" 따뜻하고 정 많아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김혜정이 ‘절친’ 배우 이상숙에 향한 애정을 표시했다.

9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드라마 ‘전원일기’ 복길이 엄마 역으로 유명한 배우 김혜정이 출연했다.

김혜정은 ‘절친’ 배우 이상숙, 이상미를 만나 점심을 먹으며 일상을 함께 했으며 세 사람은 서로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며 우정을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방송화면 캡처]

이어 김혜정은 “상미는 한 번도 얼굴 찌푸린 적 없었다. 따뜻하고 정 많고 내게 정신적 의지가 됐던 소중한 친구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이상숙은 연기자 친구 중에서 가장 많이 만나는 친구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김혜정은 “이상숙이 굉장히 의젓하다. 나는 단단해보여도 마음이 여리고 그런데 이상숙은 아주 단단한 자기만의 세계가 있는 친구다. 배울 점도 많다”라고 설명했다.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