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투잇, 美 LA KCON→日 단독 팬미팅…글로벌 위크

'쏘리포 마이 잉글리쉬'로 활동 중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보이그룹 인투잇(IN2IT)이 글로벌 행보를 이어간다.

인투잇은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KCON 2018 LA'에 출격해 글로벌 K팝 팬들과 만난다.

인투잇은 10일 LA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슈퍼루키 쇼케이스'와 '클럽 케이콘(KLUB KCON)' 공연을 비롯해 11일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진행되는 'KCON 콘서트' 무대에 오른다.

이후 인투잇은 일본을 찾아 14일 도쿄, 16일 오사카에서 단독 팬미팅 'IN2IT 2018 Summer Paradise in JAPAN'를 열고 일본 팬들과 만난다.

이번 일본 단독 팬미팅은 도쿄 2회, 오사카 2회로 진행되며 신곡 '쏘리 포 마이 잉글리쉬(Sorry For My English)'를 비롯해 'SnapShot', 'Amazing' 등 다채로운 라이브 무대와 각종 게임 및 토크, 이벤트를 마련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이처럼 인투잇은 미국 LA에 이어 일본 도쿄와 오사카를 찾아 현지 팬들과 만나며 뜨거운 '글로벌 위크'를 예고했다.

인투잇은 최근 두 번째 싱글 앨범 '인투 더 나이트 피버'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쏘리 포 마이 잉글리쉬'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