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쇼2' 유민주, '이태원 수애' 미모 극찬에 당황…"부끄럽다"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카트쇼2' 유민주가 '수애 닮은꼴'이라는 수식어에 부끄러워했다.

12일 방송된 MBN '카트쇼2'에서는 레이먼 킴과 유민주 셰프가 출연했다.

이날 MC 이소라는 유민주를 '이태원 김태희'라 불리는 분이라 소개했다.

[출처=MBN '카트쇼2' 방송 화면 캡처]

이어 유민주가 등장하자 MC들은 "수애를 닮았다"며 별명을 '이태원 수애'로 정정했다.

이에 유민주는 "부끄럽다. 죄송하다"고 말하며 수줍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민주는 젊은 여성팬이 많은 것에 대해 "제가 다른 게 아니라 댓글을 잘 달아준다. 그래서 친근하게 다가와 주시는 것 같다. 스타는 아니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