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 박서준X박민영 아침식사…신혼부부 포스 '달달'

"박서준-박민영 굳건한 사랑 확인"…오늘(12일) 방송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과 박민영이 달달한 신혼 부부 포스로 이목을 집중 시켰다.

12일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극본 백선우, 최보림 연출 박준화)는 박서준과 박민영의 아침식사 장면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11일 방송분에서 이영준(박서준 분)은 김미소(박민영 분)의 유괴사건 후유증을 걱정해 "오늘 같이 자자"라고 말해 안방극장을 뒤집어 놓았다. 동시에 미소가 영준의 제안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증을 자극한 상황.

이 가운데 영준과 미소의 스윗한 아침식사가 포착돼 심장을 두근두근 거리게 한다. 두 사람이 함께 영준의 집에서 아침식사를 준비하는 모습으로, 세팅 되지 않은 영준의 헤어스타일이 막 잠에서 깬 듯 보여 설렘을 유발한다.

특히 미소는 앞치마를 두르고 설레는 표정으로 요리를 하고 있다. 미소는 영준에게 라면을 끓여준 적은 있지만, 따로 요리를 해준 적은 없는 상황. 이에 미소의 사랑이 듬뿍 담긴 아침식사는 물론 두 손으로 그릇을 받아 든 영준은 미소까지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처럼 갓 결혼한 신혼부부처럼 부엌에서 꽁냥모드를 발동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두 사람의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미소가 직접 요리해 함께 아침 식사를 하게 된 배경과 함께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일이 펼쳐질지 이날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

'김비서' 제작진 측은 "24년 전 유괴사건의 진실을 비롯해 모든 것을 알게 된 박서준과 박민영이 더욱 굳건한 사랑을 확인하게 될 예정이다. 달달하면서도 긴장감을 자아내는 이들 커플의 모습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5주 연속 화제성 1위를 이어가고 있고,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수목 드라마 시청률 1위를 수성하고 있다. 이날 밤 9시 30분 12화가 방송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