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라이센스 "승리 모든 마케팅, 관리 담당" 꿈은 이루어지네!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호날두(33·레알 마드리드)가 11년 만에 방한한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빅뱅 승리의 라이센스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오늘 10일 일본 건강 및 미용기구 기업인 MTG의 한 관계자는 호날두가 복근 운동기구인 식스패드(Sixpad) 홍보를 위해 일본을 거쳐 25일 방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10일 호날두의 방한 소식에 빅뱅 승리를 향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지난 2016년 12월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승리는 호날두가 만약 한국에 올 경우 모든 관리 및 마켓팅을 담당할 수 있는 라이센스를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출처=MBC 방송화면]

MC들은 당시 "만약 호날두가 한국에 오지 않는다면 어떻게 되는 거냐"고 묻자 승리는 "안 오면 무용지물이다"고 답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승리는 "제가 라이센스 딴 이후로 호날두가 아시아권에 안 와요"라고 말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드디어 쓰는 건가요?" "꿈은 이루어지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호날두가 한국을 방문하는 것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입고 FC서울과 친선 경기를 치렀던 2007년 이후 처음으로 알려졌다.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