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민 비속어' 보니하니 언니가 욕을? "씨X 나 슈스" 원래 성격 무뚝뚝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이수민이 SNS에 비속어 댓글을 남겨 논란이 발생했다.

배우 이수민은 지난 9일 자신의 비공개 계정이 비속어 댓글을 남기고 거짓말을 했던 경솔한 행동에 사과글을 작성했다.

임성진과 열애설이 제기된 후 이수민의 인스타그램 비공개 계정이라는 글이 온라인에 공개됐다.

게시물에서 계정 주인은 ‘임성진’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키워드에 오르자 “와 씨X 나 ‘슈스’(슈퍼스타)네. 열애설도 다 뜨고 말이야. 성진아 축하해!”라고 말했다.

[출처=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이 계정은 이수민의 비공개 계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이수민은 ‘보니하니’를 통해 발랄하고 상큼한 이미지를 보여왔으며 이에 비속어 논란은 평소 그가 쌓아온 이미지를 망가트렸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과거 이수민은 MBC ‘복면가왕’에 출연했을 당시 “'보니하니'는 어린이 프로그램이라 일부러 목소리를 높였다. 원래 목소리는 중저음”이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이수민은 "밝고 상냥한 이미지가 있다. 근데 원래 성격이 좀 무뚝뚝하고 무표정이다. 다른 모습에 오해도 받았다"고 밝혔다.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