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몸매 대박! 얼짱 기자 출신다운 미모에 바비 인형 비율 '완벽'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안현모 전 SBS 기자가 북미 정상회담 외신 반응을 생중계하는 가운데 그의 몸매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안현모는 이국적인 외모와 큰 키, 군살 없는 몸매로 과거 ‘얼짱 기자’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어 최근에는 폴댄스 사진으로도 이목을 사로잡았다.

[출처=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온라인커뮤니티에 공개된 사진은 안현모가 과거 댄스 아카데미 수료식 당시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검은색 원피스를 입은 안현모는 바비 인형 못지않은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특히 안현모의 긴 다리와 작은 얼굴, 완벽한 몸매와 미모가 이목을 끈다.

한편, 오늘 12일 오전 방송된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이하 '평화를 그리다')에서는 안현모가 등장했다.

이날 안현모는 '평화를 그리다'에서 미국의 뉴스 전문 채널 CNN의 보도를 동시 통역을 맡았다.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