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밖', '시우민호' 출격…김민석 3인의 남해 휴가

"송민호X시우민, 룸메이트로 기대 이상 케미 선사"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이불밖은 위험해'가 배우 김민석과 시우민,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김민석 등 '삼민석'의 케미를 예고했다.

17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이하 이불 밖)에서는 김민석과 시우민, 로꼬, 위너 송민호의 남해 공동 휴가가 펼쳐진다.

마지막으로 본 드라마가 2009년 방영된 '꽃보다 남자'일 정도로 훈련에만 매진했던 김민석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가 휴가 계획자로 나섰다. 김민석 선수는 첫 휴가를 제대로 즐기기 위해 사전답사는 물론 버킷리스트까지 준비해왔다.

이번 휴가에서는 배우 김민석, 가수 시우민(본명:김민석),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김민석까지 총 세 명의 '김민석' 조합이 특히 눈길을 끈다. 어색했던 첫 만남도 잠시, '김민석'들은 어느새 모래성을 쌓으며 동심으로 돌아가고 '삼민석'만을 위한 토크쇼를 진행하는 등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줬다. 이들을 지켜보던 송민호는 급기야 "저도 민석.."이라며 개명 의지를 표출해 웃음을 안겼다.

제작진은 그동안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외향적인 모습을 보여줬던 송민호의 반전 매력을 볼 수 있을 것이라 예고했다. 송민호는 독특하고 미스터리한 짐을 한가득 챙겨와 아이템 부자 로꼬를 제치고 '집돌이 끝판왕'에 등극했다.

송민호와 시우민의 호흡 역시 기대를 모은다. 음악방송에서 선후배 사이로 만난 게 전부였던 두 사람이 룸메이트로 만났다. 예상치 못한 '한밤의 숨바꼭질' 소동에서 시우민이 송민호를 위해 직접 나서는 등 기대 이상의 케미스트리로 눈길을 끌었다는 전언이다.

'이불 밖은 위험해'는 17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