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우, 공황장애로 활동 잠정 중단 "치료 전념"

'컬투쇼'-'안녕하세요' 등 하차, 응원 이어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방송인 정찬우가 공황장애로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정찬우 소속사 컬투엔터테인먼트는 15일 "정찬우가 건강상의 이유로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정찬우는 당뇨와 이명 증상을 오래 전부터 앓아왔고 최근에는 조울 증상까지 심각해졌다. 정찬우는 병원 방문 결과 공황 장애라는 진단을 받았다.

소속사 측은 "정찬우는 94년 데뷔 이후 24년간 꾸준한 활동을 통해 국민들에게 즐거움과 웃음을 줬다. 그러나 건강하지 않은 정신으로 대중과 소통하며 즐거움을 주는 것은 대중을 속이는 것이며 프로답지 못하다고 판단, 안타깝지만 활동 중단을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정찬우는 현재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KBS2 '안녕하세요' SBS '영재발굴단'에 출연 중이다. 이들 프로그램은 정찬우가 없는 동안 후임 없이 방송을 이어갈 예정이며, '컬투쇼'는 김태균 혼자 진행한다.

소식을 전해 들은 '컬투쇼' 청취자들과 네티즌들은 정찬우의 건강 회복을 응원하고 있다.

정찬우는 1994년 MBC 공채 5기 개그맨으로 데뷔해 2006년 5월부터 김태균과 '두시탈출 컬투쇼'를 진행하는 등 활발한 방송 활동을 해왔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