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탁, '착한마녀전' 출연… 냉철한 야심가 변신

채강민 역 맡아, 3월 첫 방송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배우 심형탁이 SBS 새 주말드라마 '착한마녀전'에 출연한다.

'착한마녀전'(극본 윤영미, 연출 오세강)은 너무 착해 탈이었던 주부 차선희가 단칼 마녀라는 별명의 못된 쌍둥이 동생인 차도희(이다해) 삶까지 이중생활을 하면서 겪게 되는 착한 주부의 위험천만 이중 생활 극. 심형탁은 항공사 전략 기획 실장인 채강민 역을 맡았다.

극중 채강민은 항공사 CEO인 오평판(이덕화)회장의 장녀인 오태리(윤세아)의 남편으로 항공사 전반의 모든 일에 관여하는 절대 권력을 휘두르는 냉철한 야심가로 극의 전개를 이끌어 가며 명품 악역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뽐낼 예정이다.

'착한마녀전'은 '아내의 유혹' 등을 연출한 오세강 PD가 메가폰을 잡고, '미녀의 탄생', '태양의 신부' 등을 쓴 윤영미 작가가 대본을 집필한다. 류수영, 이다해, 배수빈, 윤세아, 이덕화 등이 출연한다.

'착한마녀전'은 '브라보 마이 라이프' 후속으로 3월 방송될 예정이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