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반위의 하이에나', 윤종신X정재형X그레이 출연 확정

추석 파일럿, 2~3부작 예정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가수 윤종신, 정재형, 래퍼 그레이가 KBS 추석 파일럿 예능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서 호흡을 맞춘다.

19일 KBS 관계자는 "윤종신, 정재형, 그레이가 신규 음악 예능 프로그램에서 호흡을 맞춘다"라며 "세 사람의 음악 프로듀서로서의 면모를 발견할 수 있는 리얼리티 예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촬영 중으로, 추석 연휴기간 중 2~3부작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윤종신은 현재 MBC '라디오스타'와 JTBC '팬텀싱어2' 등에 출연 중이며, 오늘(19일) 종영하는 Mnet '눈덩이 프로젝트'에서 미스틱 대표 프로듀서로 나서 큰 활약을 펼쳤다.

정재형은 KBS 쿨FM '정재형, 문희준의 즐거운 생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등에 출연 중이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