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야구 
[톱뉴스]
볼티모어선 "파란만장 김현수, 올해의 스토리 6위"
올해의 스토리 '톱10' 선정, 김현수와 리카드의 경쟁
2016년 12월 31일 오전 09:5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명의기자] 김현수(28)의 반전 드라마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올해의 스토리 톱10'에 포함됐다.

볼티모어 유력 지역언론 볼티모어선은 31일(한국시간) 김현수와 조이 리카드의 경쟁을 올해의 스토리 6위에 선정했다. 해당 부분의 부제는 '김현수와 리카드의 파란만장 스토리'다.

신문은 "리카드는 스프링캠프의 스타였고, 이를 바탕으로 개막전에 좌익수로 선발 출전했다"며 "김현수는 스프링캠프에서 힘겹게 노력했지만 마이너 거부권으로 로스터에 포함된 것이 전부였다"고 두 선수의 다른 출발을 설명했다.



이어 "개막전에서 리카드는 미친듯 활약했고, 김현수는 야유를 받았다. 리카드는 볼티모어의 초반 연승에 영웅 역할을 했고, 김현수는 힘겨웠다"며 "하지만 시간이 지나며 그들의 처지는 뒤바뀌었다. 리카드는 플래툰 시스템에 묶이다 7월 (부상으로) 시즌을 끝냈고, 김현수는 5월 이후 주전으로 자리를 잡고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두 선수의 타율도 비교 대상. 리카드는 2할6푼8리의 타율에 그쳤지만 김현수의 시즌 타율은 3할2리였다. 볼티모어선은 "김현수는 볼티모어가 바라던 출루 능력도 보여줬다"고 김현수의 활약상을 주목했다.


/정명의기자 doctorj@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도봉순', 박보영 향한 박형식의 '심쿵' 눈빛 포..
걸스데이 혜리 "지성, '아는 형님' 애청자"
'프리즌', 개봉 이틀째 박스오피스 정상 수성
"다시 시작하자"…슈틸리케호, 새 각오 '의기투..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칼럼/연재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김문기] '일곱번째 파도'를 기다리는..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스냅챗, 페이스북처럼 3년내 2배 성장..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