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폭풍성장 '아이스크림 소녀' 정다빈, '까칠초딩' 변신
2011년 04월 11일 오전 10:1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김양수기자] '아이스크림 소녀'로 유명한 아역스타 정다빈이 폭풍성장한 모습을 드러낸다.

정다빈은 13일 오후 9시 첫방송되는 tvN 수목드라마 '매니'에서 김연아도 울고 갈 깜찍 007 포즈를 선보인다.



'매니'는 뉴욕 출신의 까칠한 남자 보모와 어리버리 싱글맘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다. 뉴욕출신 까칠한 매니(서지석)와 열혈 싱글맘(최정윤), 결혼은 노땡큐인 골드미스(변정수)가 한 집에 살면서 겪게 되는 좌충우돌 일상을 가슴 찡한 감동과 경쾌한 웃음으로 선사한다.

정다빈은 극중 싱글맘 최정윤의 딸 은비 역을 맡았다. '까칠 초딩' 은비는 부모의 이혼 이후 엄마에 대한 독점욕이 심해져 들어오는 보모마다 골탕을 먹여 내보내는 악동이다. 영화 '나홀로 집에'의 맥컬리 컬킨 뺨치는 기상천외한 함정으로 보모들을 몰아내 '보모들의 블랙홀'로 불리기도 한다. 은비는 새로 온 매니 서지석에게도 온갖 심통과 텃세를 부리며 좌충우돌 에피소드를 만들어갈 예정이다.

올해 12세가 된 정다빈은 8년 전, 아이스크림 광고에서 보여준 인형 외모와 천사 미소를 그대로 간직한 채 훌쩍 자라 '폭풍성장'이라는 찬사를 듣고 있다고. 또한 촬영 현장에서는 성인 연기자 못잖은 집중력으로 캐릭터의 느낌을 잘 살리고 있다는 평가다.

성용일 담당PD는 "사춘기 소녀 은비는 시종일관 어른들에게 못되게 굴지만 결코 미워할 수 없는 사랑스러운 매력의 소유자다. 점차 아버지의 빈자리에 따른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며 본연의 귀엽고 사랑스런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한수연] '내우외환' 국민연금에 대한..
[김형태의 백스크린]한용덕·김진욱..
[치매여행]<12> 치매에 걸리면 모든..
[김동현의 허슬&플로우]강백호의 '허리..
[김서온] 항공사 '오너리스크'에 거리..
프리미엄/정보
스쿠터·바이크가 新교통수단으로 뜬..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