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슈퍼스타K 3' 출격, 3월 10일 원서 접수 시작
2011년 02월 16일 오전 08:4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지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시즌3이 출격한다.

엠넷의 '슈퍼스타K 3'은 내달 10일 ARS와 UCC 오디션 접수를 시작, 오는 11월까지 장장 9개월에 걸쳐 진행될 대 장정의 시작을 알렸다.



지난 2009년 첫 선을 보인 '슈퍼스타K'는 1세부터 99세까지 오디션 응모 자격 파괴, 음악 장르 파괴, ARS를 활용한 오디션 접수 방식의 간소화, 대중에 의한 스타 발굴 시스템 도입, 파격적인 우승 혜택 등으로 화제를 모아왔다.

또 '슈퍼스타K' 우승자 서인국을 비롯해 조문근, 길학미, 쥬얼리 박세미, 미쓰에이 수지, 김보경, 티맥스 주찬양, 정슬기, 인피니트 호야, 피기돌스 김민선, 시즌2 우승자 허각, '아메리칸 아이돌' 출신 존박, 강승윤, 장재인, 김은비 등 오디션 개최 2년 만에 많은 스타를 배출했다.

'슈퍼스타K'는 케이블TV 두 자리수 시청률은 불가능하다는 업계 편견을 깨고 지난해 '슈퍼스타K2' 평균 시청률 18.1%(AGB닐슨미디어), 순간 최고 시청률 21.1%를 기록하며 방송계에도 파란을 일으켰다.

'슈퍼스타K 3' 측은 "'슈퍼스타K 3'는 엠넷 제작진이 지난 2년 간 몸으로 체득한 제작 노하우와 탄탄한 기획력을 바탕으로 더 체계적이고 대대적인 변화를 꾀할 예정이다. 현재 다양한 포맷의 오디션 프로그램들이 선보이고 있지만, '슈퍼스타K'가 왜 오디션 열풍의 주역이 됐는지 다시 한번 입증할 수 있도록 더욱 크고 차별화된 내용을 선보일 것"이라며 큰 기대를 당부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TV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뉴스룸', 가상화폐 해법 찾기 긴급토론 편성
EBS "'까칠남녀' 은하선 하차, 성소수자 반대시..
'한끼줍쇼' 지현우, 수다쟁이 밥동무 변신
'밤도깨비' 측 "김지원 출연 맞다…녹화일 미정"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강민경]CES 정전사태, 스마트 시티가..
[진교문의 디지털농업 이야기] 미국..
[김다운]자본시장을 통한 벤처 육성..
[문영수]달라진 한국콘텐츠진흥원을..
[이영은] 새출발 앞두고 논란 키우는..
프리미엄/정보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