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첫만남처럼"…'미스터션샤인' 이병헌X김태리, 눈물 재회
이병헌 노비 고백 이후 첫만남 "의미 남다른 장면"
2018년 08월 11일 오전 08:2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과 김태리가 흩날리는 눈송이처럼 눈물을 떨군 대면 장면이 공개됐다.

이병헌과 김태리는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연출 이응복)에서 미국 해병대 대위가 된 유진 초이 역과 조선 최고 명문가의 애기씨 고애신 역으로 열연 중이다. 어렸을 적 노비였다는 신분을 밝히며 조선에 대해 묵직한 질문을 던진 유진과 자신이 지키려는 조선의 신분제와 유진에 대한 마음에 고뇌하는 애신의 안타까운 모습이 안방극장을 몰입시키고 있다.



지난 10회분 엔딩장면에서는 눈이 내리는 한성 거리를 걷던 유진 초이(이병헌 분)와 고애신(김태리 분)이 처음 만났던 그 날, 그 때처럼 다시 마주치는 모습이 담겼던 터. 고애신은 "미스터...션샤인"이라며 유진을 떠올렸고 그 순간 깜박거리던 가로등 불이 켜지면서 건너편에 서 있던 유진이 눈에 들어왔다. 얼음판에서의 헤어짐 이후 첫 만남처럼 운명적으로 만났다.

이와 관련 11일 방송에서는 이병헌과 김태리가 나풀나풀 내리는 눈송이 속에서 가슴 아픈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펼쳐진다. 극중 눈 속에서 마주쳤던 유진과 애신이 한적한 골목 어귀에서 멀찍이 떨어져 마주서 있는 장면. 눈물방울을 뚝뚝 흘리는 애신에게 유진은 장갑을 건넸고 애신이 장갑을 그저 들고 있자 자신이 직접 애신의 손에 장갑을 끼워준다. 벅차오르는 감정에 굵은 눈물 줄기를 쏟아내는 애신과 눈물이 그렁한 채 애신을 바라보는 유진이 어떤 대화를 나누게 될지, 두 사람의 관계는 어떻게 전개될 지 궁금증을 높인다.

이병헌과 김태리의 '새하얀 눈밭 속 맴찢 대면' 장면에서는 황홀하고 아름답게 내리는 새하얀 눈을 실감나게 담아내기 위해 대형 강설기가 동원됐다. 소복하게 쌓인 눈밭을 표현하기 위해 촬영 한참 전부터 제작진은 강설기로 눈을 쌓이게 만들었고, 실제 눈보다 더 진짜 같은 눈송이들이 나부끼면서 촬영을 시작됐다.

더욱이 이병헌과 김태리는 떨어지는 눈송이처럼 가슴 시린 운명을 표현하기 위해 3시간이상 계속 된 촬영에도 감정선을 흐트러뜨리지 않는 모습으로 현장을 감동시켰다는 후문이다.

제작사 측은 "노비임을 밝힌 유진과 신분의 차이에 괴로워하던 애신이 그날 이후 처음으로 다시 만나는 장면이어서 의미가 남다르다"며 "서로에 대한 마음을 애써 다잡고 있는 유진과 애신이 과연 어떤 행보를 걷게 될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미스터 션샤인' 11회분은 11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김나리]아시안게임, e스포츠 재평가..
[김형태의 백스크린]이장석과 영웅들..
[정병근]"더 큰 꿈 향해"…방탄소년단,..
[장유미] 정부 때문에 '몸살' 앓는 기..
[민혜정]포털 3.0 유튜브
프리미엄/정보
IT빅3업체, 금융시장 재편할까?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