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해외연예
데니스 로드맨, 북미회담 개최에 감격의 눈물 "아무도 날 믿지 않았다"
2018년 06월 12일 오후 12:0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김정은 위원장의 절친으로 알려진 미국 NBA 농구선수 출신 데니스 로드맨이 북미정상회담 개최 소감을 밝혔다.

로드맨은 12일 미국 CNN과의 인터뷰에서 "아무도 날 믿지 않았고 많은 비난을 받았다. 그러나 오늘 역사적 만남이 이루어졌다. 역사적인 날이고 너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출처=CNN 방송 화면 캡처]


특히 로드맨은 소감을 밝히며, 감격의 눈물까지 흘리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앞서 지난 11일 데니스 로드맨은 자신의 트위터에 "역사적인 정상회담을 위해 싱가포르에 막 도착했다. 전 세계에 혜택이 돌아갈 엄청난 성공을 이뤄내길 기원한다"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출처=데니스 로드맨 트위터 캡처]


데니스 로드맨은 2014년 방북해 김정은 위원장과 농구 경기를 관람하며 친분을 과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한국시간) 싱가포르에서 북미정상회담이 시작됐다. 회담 이후에는 업무 오찬을 비롯해 기자회견이 진행될 예정이다.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송오미] 한국당, 국회정상화 관심 없..
[치매여행]<10> 치매환자의 폭력적..
[한수연] 지금도 벌어지고 있을지 모를..
[김형태의 백스크린]32년 전에도 그..
[한상연] 경총이 송영중 끌어안아야..
프리미엄/정보
美 유엔인권이사회 탈퇴, 이유는? "정..
넷플릭스·아마존, 인도서 고전…승자..

 

SMSC 2018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