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블랙넛, 키디비 성희롱 공판에서 앨범 홍보 '눈살'
블랙넛, 성희롱 모욕 혐의로 3차 공판..키디비 증인으로 참석
2018년 05월 17일 오후 15:0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래퍼 블랙넛이 진지하게 임해야 할 공판에서 앨범 홍보를 하는 비상식적인 행동을 했다.

17일 오후 서울중앙지방법원 서관 513호 법정에서 래퍼 키디비를 성적으로 모욕한 혐의를 받고 있는 래퍼 블랙넛에 대한 3차 공판이 비공개로 진행됐다. 정식적 고통을 호소하며 공판 출석을 미뤘던 키디비도 이날 증인으로 참석했다.



이날 공판에서 눈길을 끈 건 블랙넛의 복장. 그는 직접 글씨를 쓴 듯한 흰 티셔츠를 입고 법원에 나타났는데 그 내용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실키보이즈 앨범 많이 들어주세요 SILKYBOIS'라고 적혀있었던 것.

블랙넛은 최근 박성진과 함께 실키보이즈를 결성하고 지난 6일 새 앨범을 발표했다.

블랙넛은 2016년 발표한 '인디고 차일드'와 지난해 발표한 '투 리얼(Too Real)' 등에서 키디비를 언급하며 성적 수치심을 느낄 만한 가사를 썼다. 이에 키디비는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했고 블랙넛은 성폭력범죄등에관한특례법위반과 모욕죄로 재판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앨범 홍보 문구를 적은 티셔츠를 입은 블랙넛의 모습에서 반성은 고사하고 최소한의 진지함조차 찾아볼 수 없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포털 3.0 유튜브
[김지수]'암호화폐 공부', 정부도 함께..
[치매여행]<8> 고집부리는 부모님, 이..
[김형태의 백스크린]한국의 그랜트..
[양창균] 인간 구본무 회장의 발자취..
프리미엄/정보
페이스북의 메세징 성장전략 성공할..

 

SMSC 2018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