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우만기' 김명민, 라미란 뿌리치고 김현주에 달려갔다
14회, 지난 13회보다 0.1%포인트 상승한 수치
2018년 05월 16일 오전 08: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배우 김명민의 본격적인 두 집살이가 그려진 가운데 드라마는 월화극 1위를 수성했다.

1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5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 제작 에이스토리) 14회는 전국기준 시청률 10.9%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 13회 10.8%보다 0.1%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우리가 만난 기적'은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같은 시간대 방송된 SBS '기름진 멜로'는 1부 5.1%와 2부 6.8%, MBC '검법남녀'는 1부 4.7%와 2부 6.5%를 나타냈다.



14회에서는 앞서 선혜진(김현주 분)을 뿌리친 채 조연화(라미란 분)를 찾아온 송현철(김명민 분)은 아직 해결하지 못한 일이 있다며 조금 더 시간이 필요하다고 그를 설득했다. 그를 만류하던 조연화도 결국 은행에 출근하는 것에 동의, 송현철의 집에서 옷을 가져오겠다고 하자 송현철은 "가지마. 가서 쓸데없는 소리해서 그 사람 상처 주지마"라며 선혜진을 감싸는 태도를 취했다.

이에 놀란 조연화는 자신의 처지는 안중에 없는 듯한 송현철에게 서러움을 토로해 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감정에 북받쳐서 "몸은 그 여자 거지만 마음은 내 거였잖아. 그럼 마음을 가져와야지. 그 마음을 나한테 돌려줘야지! 그 여자만 힘든 게 아니야. 나도 힘들어"라며 눈물을 흘리는 그는 어딘가 다른 그에게 낯설음을 느껴 혼란스러워했다.

특히 송현철이 은행에서 짤리는것도 모자라 구속될 수도 있다는 소식을 접한 선혜진과 조연화는 만남을 가졌다. 송현철B(고창석 분) 영혼이 깃들어 조연화에게 돌아간다고 하더라도 몸은 송현철A(김명민 분)이기에 세상의 비난을 피할 수 없고 어느 쪽을 택하던 둘 중 한 사람은 비극이기 때문.

선혜진은 조연화에게 현실을 직시시키며 송현철의 행복을 위해 그를 놓아달라고 부탁했다. 억울하고 힘들 조연화의 마음을 알지만 그렇다고 이 상황을 되돌려놓을 뾰족한 수도, 남편을 잃고 싶지도 않았을 터.

또한 송현철이 선혜진을 그리워하는 것이 엿보이면서 그의 행보에 궁금증이 커졌다. 무엇보다 선혜진이 아프다는 소식에 조연화를 두고 빗속을 달려온 그의 모습은 이들의 관계를 더욱 예측할 수밖에 없게 했다. 앞으로 이들이 만날 기적은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우리가 만난 기적'은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장효원] 상장사, 투자자와 '소통' 필..
[한수연] 본말이 전도된 금감원 비판
[김서온] 기업오너들은 '갑질'을 '갑질..
[허인혜] 현장과 동떨어진 정책보험,..
[문영수]TV 타는 '게임문화'
프리미엄/정보
페이스북의 메세징 성장전략 성공할..
IPO 앞둔 샤오미, 페이스북서 성장해법..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