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드라마
'기름진 멜로' 정려원, 장혁에게 너무 아찔한 그녀
장혁 찾아온 정려원, 심쿵+아찔 독대 예고
2018년 05월 14일 오후 21:0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장혁에게 정려원은 너무 아찔한 그녀다. 만날 때마다 심장이 쿵 떨어진다.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극본 서숙향, 연출 박선호)에는 첫 인상부터 서로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두 남녀가 있다. 단새우(정려원)와 그녀에게 첫 눈에 반해버린 두칠성(장혁)이 주인공. 두 사람은 만날 때마다 코믹과 멜로를 넘나들며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두칠성과 단새우의 만남은 상상초월 케미를 만들며 재미를 높였다. 결혼을 앞둔 단새우에게 "이혼이 너무 힘들어요", "내일이 되면 날 가질 기회가 없어요"라며 돌직구 고백을 하는 두칠성. 예고 없이 나타나 뜬금없이 터지는 두칠성의 고백은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제작진은 14일 5~6회 방송을 앞두고, 두칠성과 단새우의 특별한 만남을 공개했다. 이번엔 단새우가 두칠성의 앞에 툭 하고 나타나, 그의 심장을 쿵 떨어지게 만들 전망이다.

사진 속 단새우는 펜싱 투구를 머리에 쓴 채 두칠성과 마주하고 있다. 두칠성은 정체를 알 수 없는 여인의 등장에도 포커페이스를 유지하고 있는 모습. 하지만 펜싱 투구를 벗자 나타난 단새우의 얼굴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산발이 된 단새우의 모습과 단새우의 머리카락을 넘겨주는 두칠성의 손길이 한없이 조심스러워 눈길이 간다.

무엇보다 이날 두 사람의 만남은 서로에게 빛이 될 예정이다. 아버지의 파산, 결혼식 파투, 말기암 진단까지 절망적인 상황에 빠진 단새우는 돈을 빌리기 위해 두칠성에게 찾아간다. 이러한 단새우의 뜻밖의 등장은 두칠성에게 아찔한 빛으로 다가올 예정.

단새우에게 빛이 될 두칠성과의 만남, 또 두칠성을 또 한 번 심쿵하게 만들 단새우와의 만남이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를 모은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장효원] 상장사, 투자자와 '소통' 필..
[한수연] 본말이 전도된 금감원 비판
[김서온] 기업오너들은 '갑질'을 '갑질..
[허인혜] 현장과 동떨어진 정책보험,..
[문영수]TV 타는 '게임문화'
프리미엄/정보
페이스북의 메세징 성장전략 성공할..
IPO 앞둔 샤오미, 페이스북서 성장해법..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