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복면가왕' 나침반은 유키스 준 "더 사랑해주세요"
"더 열심히 왕성한 활동 이어갈 것"
2018년 05월 06일 오후 18: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복면가왕'에서 '나침반'은 그룹 유키스&유앤비 멤버이자 배우 준이었다.

6일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동방불패'에 맞서는 경연자들의 2,3 라운드 무대가 펼쳐졌다.

두번째 무대는 '나침반'과 '가제트 형사'의 대결이 그려졌다. '나침반'은 가수 알리의 곡 '지우개'를 부르며 판정단의 마음을 울렸고 '가제트 형사'는 가수 지드래곤의 곡 '삐딱하게'를 강렬하게 불러 시선을 사로잡았다.



대결 결과, '가제트 형사'가 52 대 47로 '나침반'을 제치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 아쉽개 패배해 가면을 벗은 '나침반'은 준이었다.

준은 "요즘 알아봐주는 분들이 많은데 수겸학생으로 알고 계신다"라며 배우로서 출연한 tvN 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을 언급하고 "이 자리에 유키스를 많이 알리고자 나왔다"라고 웃었다.

준은 "긴장이 많이 되고 불안했다. 매니저에게 청심환을 사달라고 했다"라며 "많은 걸 얻어간다. 더 열심히 왕성한 활동 이어가겠다. 많이 더 사랑해달라"라고 애정 어린 부탁을 전했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승차 공유 해법, 이용자가 먼저다.
[양창균] 포스코 사외이사들의 부적..
[송오미] 한국당, 국회정상화 관심 없..
[치매여행]<10> 치매환자의 폭력적..
[한수연] 지금도 벌어지고 있을지 모를..
프리미엄/정보
美 유엔인권이사회 탈퇴, 이유는? "정..

 

SMSC 2018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