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남친 해프닝' 이본 "지인들에게 피해 가지 않았으면"
10년 열애 남자친구 두고 해프닝, 이본이 직접 입 열어
2018년 04월 16일 오후 16:0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이본이 남자친구 해프닝에 대해 "지인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았으면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이본은 16일 MBN '비행소녀' 제작진을 통해 "소중한 인연을 가진 지인들에게 피해 가지 않았으면 한다. 물 흐르듯 가고싶다"고 전했다.



이본은 지난달 '비행소녀'를 통해 10년간 사귄 남자친구가 있다는 사실을 공개했던 바 있다. 이에 그녀의 남자친구에 대한 궁금증이 커져갔고 '힘쎈여자 도봉순', '욱씨남정기'에 참여한 문세흥 촬영감독이 이본의 남자친구라는 말까지 나왔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었고 이본 측은 남자친구에 대해 "일반인"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날 이본이 직접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김지수] 은행家 '소통' 바람, 순풍인..
[윤선훈] 정쟁이 가로막는 생계형 적..
[도민선] 정부의 내년 3월 5G 상용화..
[김문기] 5G 주파수 '20MHz' 이격 근거..
[윤지혜] 판매직원 근로환경으로 본 샤..
프리미엄/정보
시가총액 1조달러, 승자는 누구?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