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냉부해' 알베르토 "안정환, 이탈리아 국민 역적 아냐"
이탈리아인 최초 냉장고 공개
2018년 02월 12일 오후 20:5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 기자] 알베르토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글로벌한 재료들이 가득 담긴 냉장고를 공개한다.

12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설 특집 '외국인 냉장고 자랑 1탄'으로 꾸며진다. 방송인 알베르토가 출연해 프로그램 사상 최초로 이탈리아인의 냉장고를 공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알베르토는 축구 강국 이탈리아에서 21살까지 세미프로 선수로 활동했던 과거를 밝혔다. 이어 "이탈리아 리그에서 뛰던 시절부터 MC 안정환을 알고 있었다"며 "2002 월드컵 때 조금만 못 했으면 좋았을 걸"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안정환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알베르토는 "이탈리아 사람들이 안정환을 다 싫어한다는 건 거짓말"이라며, "당시 국민 역적은 따로 있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마피아가 무서워서 (월드컵 이후) 이탈리아 여행을 가지 못한다"는 안정환에게 "아니다. '국민 역적'은 안 돼도 안정환은 된다"며 여행을 적극 추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국인 여성과 결혼한 알베르토의 냉장고 속 재료에도 관심이 집중됐다. 그는 "평소 집에서 한국 요리와 이탈리아 요리는 물론, 다양한 나라의 음식을 먹는다"고 말했다. 이어 "웬만한 이탈리아 현지 식재료는 다 있다"고 자신감을 표했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미·중무역 전쟁의..
[기자수첩] '미완'의 국회 특활비 폐지..
[기자수첩] e스포츠와 컬링
신뢰자본을 쌓을 때다
[이슈TALK] 빗장 여는 인터넷전문은행,..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 성장 걸림돌은?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