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MBC 돌아온 최승호 사장…배현진 거취 주목
배현진 앵커, '뉴스데스크'서 직접 신임 사장 소식 전해
2017년 12월 08일 오전 08:5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최승호 PD의 MBC 신임 사장 선임과 함께 배현진 아나운서의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배현진 앵커는 지난 7일 MBC '뉴스데스크'에서 최승호 PD의 신임 사장 선임 소식을 직접 보도했다.

이날 MBC는 주주총회를 열고 최승호 뉴스타파 PD를 신임 대표이사로 공식 선임했다. 최승호 신임 대표이사의 임기는 지난 11월 13일 해임된 김장겸 전 문화방송 대표이사의 잔여임기를 따라 2020년 2월 23일까지이다.



최승호 PD는 신임사장 선출 후 "무너진 MBC 뉴스와 시사 프로그램 신뢰를 높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MBC가 이 시대에 필요한 권력 비판과 문제 제기를 할 수 있는 언론이 되도록 구성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최승호 MBC 사장이 과거 배현진 아나운서를 공개적으로 비판했던 만큼, 배현진의 거취에 대한 관심도 크다.

최승호 사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선배 기자가 조사를 받는 등 고초를 당하고 마침내 비제작부로 쫓겨나는 과정에서 배현진 씨는 무슨 생각을 했을까"라며 "자신이 영원히 MBC 아나운서로 여왕처럼 살 것이라고 생각했을까"라는 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배현진 아나운서는 지난 2008년 MBC 아나운서로 입사해 '5시 뉴스' '100분 토론' 등을 거쳐 현재 'MBC 뉴스데스크' 최장수 앵커로 활약 중이다. 배 아나운서는 지난 2012년 MBC 파업 당시 노조를 탈퇴한 뒤 업무로 복귀, '뉴스데스크' 최장수 앵커로 활약 중이다.

김장겸 전 사장의 해임으로 MBC 총파업이 끝났고, 이후 타 부서로 발령이 났던 MBC 아나운서들이 업무에 복귀하면서 배현진 아나운서의 거취는 계속 해서 뜨거운 관심사였다. 배현진 아나운서의 TV조선 이적설도 흘러나왔으나 MBC가 "사실무근"이라고 입장을 내놓기도 했다. 아직까지 배현진 아나운서는 자신의 거취에 대해 공식적으로 입장을 밝힌 바 없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짠내투어' 방콕편, 김생민 "고객만족 위해 기념..
첫방 '나쁜녀석들2', 기대 포인트 #액션 #배우5..
엑소X방탄X워너원, 'KBS가요대축제' 참여…소수..
'나혼자산다', 박나래 돌발 고백 "충재보다 기안..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NOW 도쿄]일본, '월드컵 가..
[이성필의 NOW 도쿄]걱정이 필요 없..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
[민혜정]개인방송 '숟가락 얹기 식' 규..
[이성필의 NOW 도쿄]북한, 그라운드 안..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