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해외축구
벵거 감독, 'WC탈락 충격' 산체스 달래기 나서지만…
"칠레의 베컴과 같은 존재, 정신적으로 힘들 것 같아" 걱정
2017년 10월 13일 오후 16:4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성필기자] "산체스의 정신적인 부분을 확인해야 한다."

아르센 벵거 아스널 감독이 월드컵 본선 진출 좌절로 실의에 빠진 알렉시스 산체스 걱정에 나선다.

칠레는 지난 11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월드컵 남미 예선 브라질과의 최종전에서 0-3으로 패했다. 승점 26점으로 페루와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6위로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2015 코파 아메리카(남미 축구선수권대회), 2016 코파 아메리카 센테나리오(100주년 기념 대회) 모두 우승을 차지하는 등 최강 지위를 가진 상황에서 탈락이라는 점에서 충격은 더 컸다.

산체스는 현재 칠레를 대표하는 공격수다. 이번 탈락을 두고 다수 칠레 팬은 화살을 산체스에게 돌리고 있다. 결정적인 순간 골을 넣지 못했다는 비판이 쏟아졌다.

화살을 맞은 산체스는 침묵하고 있다. 벵거 감독의 걱정은 당연했다. 13일(한국시간) 영국 대중지 데일리 미러는 '벵거 감독이 산체스와의 면담을 통해 마음을 다독이려 한다'고 전했다.

벵거 감독은 "산체스는 브라질전을 힘들게 뛰었다. 육체적으로 피곤할 텐데 정신적으로도 상당히 고통스러울 것이다. 산체스는 칠레에서 잉글랜드의 데이비드 베컴과 같은 존재이기 때문이다"며 안타깝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어 "산체스는 칠레 팬들의 부담을 안고 뛰어야 했다. 그 스스로도 모든 선수 중의 대표라는 것을 알고 있다. 그래서 정신적으로 더 힘들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오는 15일 왓포드전 출전 여부도 미정이다. 벵거 감독은 "산체스의 사태를 다시 확인하겠다. 체력 문제도 있겠지만 정신적인 부분을 정확하게 확인해야 한다"며 걱정을 토로했다.

다른 시각도 있다. 산체스는 지난 시즌 입지가 좁아져 불만이 쌓여 있었다. 올 시즌 초반도 출전이 불규칙적이다. 벵거 감독에 대한 신뢰가 사라지는 상황이고 이적설도 돌고 있다. 벵거 감독이 붙잡겠다고 선언했지만 겨울 이적 시장 이적도 충분한 상황이다.

벵거 감독도 이를 의식 "산체스와 대화를 나눠 보겠다. 월드컵에 나가지 못하는 이상 클럽에 집중하리라 본다'고 말했다.

이성필기자 elephant14@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두산-린드블럼, 함께 뭉친 이유는
손정은, '뉴스데스크' 새 얼굴 됐다…배현진 대..
WKBL, 올스타전 티켓 판매 개시
'나쁜녀석들2', 괜히 '선장 박중훈'이 아니다(종..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 '조직강화' 바람몰이 나선 방..
[윤선훈] 현장에서 체감하는 기술탈..
[김동현의 허슬&플로우]정성룡, 그를..
[김문기] LTE 노트북 공세, 자급제 단..
[이영웅] 흡연자와 비흡연 간 갈등에..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