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2017 BIFF]'유리정원' 문근영 "내 영화로 BIFF 첫 방문, 영광"
"아시아 최대 영화제에서 작품 선보여 기뻐"
2017년 10월 12일 오후 15:4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배우 문근영이 처음으로 자신의 작품을 들고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했다.

12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 두레라움홀에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유리정원'(감독 신수원, 제작 준필름)의 공식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강수연 집행위원장이 모더레이터로 참석했다. 연출을 맡은 신수원 감독과 배우 문근영, 김태훈, 서태화, 박지수, 임정운이 자리를 빛냈다.

'유리정원'은 홀로 숲속 유리정원에서 엽록체를 이용한 인공혈액을 연구하는 과학도 재연(문근영 분)과 그녀를 훔쳐보며 초록 피가 흐르는 여인에 대해 소설을 쓰는 무명 작가 지훈(김태훈 분)의 이야기다.



극 중 재연 역을 맡아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의 주인공으로 부산을 찾은 문근영은 처음으로 자신의 출연작을 들고 부산국제영화제에 방문했다고 밝혔다.

그는 "부산국제영화제에 몇 번 참석한 적이 있지만 한 번도 내 영화로 참석한 적은 없었다"며 "제가 찍은 영화가 개막작이 되고 그 영화로 영화제에 참석할 수 있게 돼 굉장히 영광스럽다"고 답했다.

이어 "아무래도 아시아에서 가장 큰 영화제이고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 주시는 영화제 아닌가"라며 "이렇게 큰 영화제에서 많은 분들께 '유리정원'이라는 작품을 선보일 수 있어 굉장히 기쁘다. 많은 관심을 가져 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문근영이 연기한 인물 재연은 한 쪽 다리가 불편해 걷는 데에 어려움을 겪는 인물이다. 그는 이 인물을 준비하며 겪은 과정을 돌이키기도 했다. 문근영은 "다른 영상들도 참고하고 사람들의 조언도 구했다"며 "직접 다리를 최대한 사용하지 않으며 생활하려 노력했다"고 알렸다.

한편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늘(12일) 개막해 오는 21일까지 열린다. '유리정원'은 오는 25일 개봉한다.

부산=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조이HD]트와이스 다현, '나 예뻐?'
[포토]트와이스 다현, '사랑둥이의 하트 애교'
[포토]트와이스 지효, '웃을 때가 제일 예뻐'
[조이HD]트와이스 쯔위, '10대에 완성된 핵미모'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NOW 도쿄]걱정이 필요 없..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
[민혜정]개인방송 '숟가락 얹기 식' 규..
[이성필의 NOW 도쿄]북한, 그라운드 안..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