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가요 팝
JBJ 김상균, 엘리스 지원사격 "걸그룹과 무대 신기"
엘리스 새 앨범 '컬러 크러시' 발표
2017년 09월 13일 오후 15:0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JBJ 김상균이 같은 소속사 걸그룹 엘리스를 지원사격했다.

엘리스는 13일 오후 서울 홍대 무브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컬러 크러시(Color Crush)'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엘리스가 수록곡 '짝이별' 무대를 선보일 때 이 곡에 피처링으로 참여한 김상균이 깜짝 등장했다.



그는 "걸그룹과 같은 무대 선다는 게 신기한 경험이다. 회사 여동생 그룹을 돕는다고 생각하니 뿌듯해서 한걸음에 달려왔다"며 "짝사랑은 많이 쓰는데 '짝이별'이라는 말은 잘 안 쓴다. 혼자 사랑하고 혼자 이별한다는 감정을 표현해보려고 했다"고 전했다.

엘리스는 "녹음만 해주시고 오늘은 처음 뵈었다. 목소리로 같이 해주셨는데 무대에서 같이 맞춰보니 색달랐던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엘리스의 새 앨범 타이틀곡은 '파우 파우'. 중독성 있는 기타 리프와 강렬한 브라스 세선이 돋보이는 업템포 곡으로, 아직 고백하지 못하고 있는 두근두근한 마음을 터지기 직전의 화산에 비유하며 재미있게 가사를 표현해 멤버들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한편, 김상균은 오는 10월 프로젝트 그룹 JBJ로 데뷔해 활동할 예정이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한수연] '내우외환' 국민연금에 대한..
[김형태의 백스크린]한용덕·김진욱..
[치매여행]<12> 치매에 걸리면 모든..
[김동현의 허슬&플로우]강백호의 '허리..
[김서온] 항공사 '오너리스크'에 거리..
프리미엄/정보
스쿠터·바이크가 新교통수단으로 뜬..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