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박유천 "많은 걸 배웠다, 진심으로 사과" 눈물
오늘(25일) 사회복무요원 복무 마쳐
2017년 08월 25일 오후 18:4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배우 박유천이 소집해제 신고식을 마친 뒤 눈물을 글썽거렸다.

25일 오후 6시 박유천은 서울 강남구청에서 사회복무요원 복무를 마치고 "오늘로 24개월 간의 군 대체 복무를 마쳤다"며 "복무 기간 동안 많은 걸 배우고 느끼고 생각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자리에서 팬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다. 그리고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며 눈물을 글썽거렸다.

또 "많은 분들이 걱정하고 응원해주신 것 잘 알고 있다. 앞으로 스스로를 돌아보고 생각하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다"며 "바쁜데 찾아와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박유천의 당초 소집해제일은 26일이었지만 토요일인 관계로 25일 업무 종료 후 소집해제 된다.

이날 사회복무요원복을 입고 나타난 박유천은 기다린 팬과 취재진을 향해 여러 차례 고개 숙이며 소속사 관계자들과 자리를 떠났다.

앞서 박유천은 군 복무 중이던 지난해 6월 유흥주점에서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고소당한 뒤 같은 혐의로 3명의 여성에게 추가 고소를 당했다. 하지만 지난 3월 모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또 오는 9월 10일 남양유업 창업주이자 홍두명 명예회장의 외손녀 황하나 씨와 결혼을 앞두고 있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장효원] 멀기만 한 '깨끗한 증시'의..
[한수연] '내우외환' 국민연금에 대한..
[김형태의 백스크린]한용덕·김진욱..
[치매여행]<12> 치매에 걸리면 모든..
[김동현의 허슬&플로우]강백호의 '허리..
프리미엄/정보
알파벳·아이치이, 미디어 시장의 숨은..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