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야구 
[톱뉴스]
'7승' 함덕주 "공격적인 투구가 주효했다"
"팀 승리 보탬 돼 기뻐"…"양의지 볼배합이 좋았다"
2017년 08월 12일 오후 21:3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두산 베어스 좌완투수 함덕주가 완벽한 투구로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함덕주는 1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 선발등판해 6이닝 5피안타 2볼넷 6탈삼진으로 호투했다. 함덕주의 활약 속에 두산은 NC를 3-0으로 제압했다.

출발은 불안했다. 1회초 1사 후 박민우에게 우중간을 가르는 2루타를 맞으면서 1사 2루의 위기에 놓였다. 하지만 나성범과 스크럭스를 연달아 범타 처리하면서 실점 없이 1회를 마쳤다.



함덕주는 2회초에도 1사 2.3루의 위기에 놓였지만 흔들리지 않았다. 김태군을 삼진으로 돌려세운 뒤 이종욱을 내야 땅볼로 잡아내면서 점수를 허락하지 않았다.

초반 위기를 넘긴 함덕주는 호투를 이어갔다. 3회부터 6회까지 NC 타선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두산이 3-0으로 앞선 7회초 승리투수 요건을 갖춘 상태에서 팀 동료 김명신에게 마운드를 넘기고 이날 등판을 마쳤다. 투구수는 83개로 여유가 있었지만 왼손 중지에 물집이 잡히면서 예상보다 빠르게 투수교체가 이뤄졌다.

함덕주는 이날 경기 후 "중요한 경기에서 6이닝 무실점으로 팀 승리에 보탬이 된 것 같아 기쁘다"며 "공격적으로 빠른 승부를 펼친 게 주효한 것 같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이어 "(양)의지 형이 좋은 공과 안 좋은 공을 빠르게 파악해 효과적인 볼배합을 해준 덕분에 좋은 투구를 펼칠 수 있었다"고 동료를 향한 고마움을 나타냈다.

함덕주는 또 손가락 물집으로 인한 교체에 대해서는 "물집으로 7회에 마운드에 오르지 못해 아쉽기는 했다"면서도 "안 좋은 상황에서 계속 던지는 것보다 빠르게 내려가는 게 더 낫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김태형 두산 감독도 경기 후 "함덕주가 자신의 역할을 훌륭하게 수행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잠실=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살림남2' PD "세대별 3色 살림남, 시청자 공감..
지드래곤, 18일 생일에 '개소리' 뮤비 USB 독점..
연기돌 파격 발탁, 누구를 위한 선택인가
담담한 이상호 "수원 팬에 인사하러 가면 헬멧..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정병근]아리아나 그란데, '무성의' 오..
[성지은] 빛 좋은 개살구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강민경] 갤럭시노트8에 쏠린 눈
[박준영]"스포티비게임즈가 확 달라졌..
프리미엄/정보
월가가 애플 'AR 사업'에 주목한 이유..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