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톱뉴스]
'팬텀싱어2' 1회 시청률 3% 돌파…크로스오버 열풍 부나
온라인 반응 뜨거워, 실검 1위 올라
2017년 08월 12일 오전 09:1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팬텀싱어2'가 첫방송에 시청률 3%를 넘었다. 또 한 번 크로스오버 열풍을 예고했다.

11일 오후 첫 방송된 JTBC '팬텀싱어2' 1회는 3.1%(닐슨 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1월11일에 방송된 '팬텀싱어1' 1회가 기록한 1.7%보다 1.4%포인트 높은 수치로, 시즌2에 대한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을 발견할 수 있었다.



온라인 반응도 뜨거웠다. 이날 출연한 참가자 최우혁, 박강현, 김주택, 강형호 등이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참가자들은 첫회부터 막강한 실력과 열정적인 무대로 눈길을 끌었다. 첫 방송을 통해 공개된 합격자는 6명으로 뮤지컬계 괴물신인 최우혁, 대구 토박이 바리톤 권성준, 감성 베이스바리톤 염정제, 특이한 음색의 테너 조민규, 뮤지컬계 라이징스타 박강현, 어린왕자 테너 최진호이다.

이들은 각각 뮤지컬 넘버부터 미발매된 창작 가곡, 성악 가곡, POP, 오페라 아리아까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1000대 1의 경쟁력을 뚫고 대형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에 화려하게 데뷔한 '괴물 신인' 최우혁은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또 한 번 화제의 인물로 급부상했다. 최우혁이 부른 노래는 뮤지컬 '두 도시 이야기'의 'I can’t recall'. 주인공 시드니 칼튼이 자신의 잘못된 과거를 뉘우치고 회상하며 부르는 회개의 노래다. 최우혁은 연기력과 가창력 두 마리의 토끼를 잡으며 프로듀서들의 팬텀 마스크를 받았다. 뮤지컬 데뷔 2년 차의 박강현도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관심의 대상이 됐다. 박강현이 고른 노래는 뮤지컬 '스칼렛 핌퍼넬'의 'She was there'. 박강현은 뮤지컬 발성과 POP발성을 넘나드는 안정된 보컬과 몰입도 있는 연기력으로 프로듀서들을 매료시켰다.

아직 결과를 알 수 없는 '죽음의 3조' 출연자들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바리톤 김주택, 석유화학회사 주임 강형호가 바로 그 주인공.

김주택은 유럽에서 활동 중인 실력파 오페라스타로, 오디션 참가자들 사이에서도 화제의 중심이었던 인물. 김주택은 쇼팽의 'Tristezza(슬픔)'를 선곡해 심사위원들의 극찬을 이끌어냈다. 출연자들 역시 '급이 다르다' '인정할 수밖에 없는 실력'이라고 말했을 정도.
석유화학회사에서 주임으로 일하고 있는 연구원 강형호는 남성과 여성의 목소리를 넘나드는 장르 파괴 노래 실력을 보여주며 프로듀서들은 물론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강형호가 선택한 노래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넘버인 'The Phantom of the opera'. 강형호는 남녀 파트를 모두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아마추어라고는 상상도 할 수 없는 실력을 뽐냈다.
시즌1에서 독설을 담당했던 김문정 감독은 강형호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고, 윤상은 "저렇게 모든 파트를 다 잘하면 4중창을 할 때 어떤 파트를 주력으로 할 수 있을지 그게 오히려 고민"이라며 감탄했다.

그러나 이들이 속한 3조는 '죽음의 조'라고 불렸던 상황. 잇따른 실력파 싱어들의 습격에 한치 앞도 알 수 없는 치열한 오디션 분위기를 조성했다는 후문이다.

'팬텀싱어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TV·방송 최신뉴스
'불청' 김광규, 임재욱 칭찬 릴레이 "디카프리오..
'불청' 임재욱, 44세 新 막내의 고군분투
'불후', 前現 국회의원 총출동…표창원·장제원..
MBC 아나운서 27人, 눈물로 밝힌 잔혹사 "신동호..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후퇴한 공약, 지금이 사과할..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윤선훈] 비정규직 기준, 명확한 정의..
[김문기] 스마트폰, 100만원 '고지전'
[김양수]연기돌 파격 발탁, 누구를 위..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2017 DCC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