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톱뉴스]
'군함도', 이렇게 만들어졌다…압도적 규모의 제작기
영화는 오는 26일 개봉
2017년 07월 18일 오전 09:1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영화 '군함도'(감독 류승완, 제작 외유내강)가 세트 제작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8일 오전 투자·배급을 맡은 CJ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945년 군함도의 모습의 3분의 2를 재현한 이후경 미술 감독이 밝힌 제작 스토리를 전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군함도'는 영화 '베테랑'으로 관객수 1천341만4천200명(영화진흥위원회 기준)을 동원한 류승완 감독과 대한민국 대표 배우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의 만남이 더해져 2017년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는 작품.

영화 '터널', '곡성' 등 사실적이면서도 독창적인 세계를 창조해온 이후경 미술감독은 '군함도'에서 리얼한 체험감을 살린 대규모 세트를 제작해 영화의 완성도를 높였다.

실제 군함도를 최대한 비슷하게 구현하고자 했던 이후경 미술 감독은 군함도 답사와 철저한 사전 조사를 바탕으로 3개월간의 디자인 작업, 6개월간의 제작 기간을 거쳐 강원도 춘천에 1945년 군함도 모습의 3분의 2를 재현한 세트를 제작했다.

이후경 미술 감독이 "지하에 위치해 있는 개미굴과 탄광을 구현하는 것이 가장 힘들었던 과정이었다"고 말했다.그만큼 노력과 공을 들인 탄광은 조선인들의 강제 징용 현실을 대표하는 곳으로 탄광 외부지대와 탄광 내부로 나뉘어 제작됐다.

이후경 감독은 "탄광지대 외부의 경우 그 형태가 남아 있지 않아 다큐멘터리, 생존자 인터뷰 등 여러 자료를 토대로 영화적 설정을 더해 제작했다"며 "극 후반 조선인들의 탈출의 주 무대가 되는 공간이기에 몇 달간 50-60여 명의 인원이 투입되는 작업 과정을 거쳤다"고 제작 비하인드를 전했다.



또한 "실제 군함도는 좁은 섬 안에 많은 인구가 수용 되어야 했기 때문에 수직적인 구조의 건축물들이 많았다"며 "군함도의 지옥계단, 상층부와 하층부가 나뉘어진 거주구역은 일본인과 한국인의 상하구조를 시각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공간들"이라고 당시 일본인과 조선인 계층의 극명한 차이를 시각적으로 표현했음을 전했다.

특히 조선인이 거주했던 지하층은 군함도 외벽의 담을 넘어 바닷물이 들이치면 그대로 고이는 것은 물론 볕조차 들지 않아 감옥을 연상케 하는 공간으로 당시의 구조를 고스란히 담아냈다. 뿐만 아니라 실제 존재했던 극장 등 일본인들만이 향유할 수 있는 여가시설을 비롯해 우체국, 술집, 약국, 양품점 등 생활에 필요한 모든 것이 완비되어 있는 번화가는 소품 하나하나 디테일하게 구현해 완성했다.

이후경 감독은 "조선인들이 '한 번 들어가면 다시 나올 수 없는 섬 안으로 들어가는구나'라는 느낌을 받게 되는 선착장과 조선인들의 신체 검사가 이루어지는 운동장은 조선인들이 느끼는 여러 감정이 들어간 모습을 담고 있었다"다고 말했다. 그만큼 공간이 주는 위압감을 통해 인물의 심리를 전하는 볼거리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군함도'는 오는 26일 개봉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가화제 스타 룩 TV·방송 드라마 볼만한TV 가요·팝 해외연예 영화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 일반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연예·스포츠 전체 최신뉴스
[APBC]이나바 감독 "여기는 일본…홈팬들 기운받..
[APBC]'이마나가 12K 괴력투' 일본, 기어코 한일..
헤인즈 트리플더블 SK, 삼성 꺾고 1위 질주
'이바나-박정아 47점 합작' 도로공사, 접전 끝..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김동현의 NOW 도쿄]"최재훈은 어디 있..
[윤채나] 초유의 수능 연기, 위기를 기..
[이성필의 'Feel']홍명보·박지성, 韓..
프리미엄/정보
유튜브, 알파벳의 성장 촉매제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2017 DCC

.